과학문화 융합해야 문명 결실 맺어

과학문화 융합해야 문명 결실 맺어

[특별기고] 심재억 한국과학기자협회 회장

심재억 한국과학기자협회 회장 ⓒ photozero

심재억 한국과학기자협회 회장 ⓒ photozero

문화는 역사의 함축이고, 그 함축의 현실화이고, 미래다. 문화를 이처럼 관념적으로 규정할 수밖에 없는 것은 문화라는 현상이 가진 다면성 때문이다. 따라서 ‘한 사회의 개인이나 인간 집단이 자연을 변화시켜온 물질적·정신적 과정의 산물’이라는 사전적 의미와 상관없이, 문화는 포괄적이고 총체적인 의미를 갖는다. 그래서 문화를 ‘역사이고, 현실이고, 미래’라고 규정한 것이다.

이런 문화가 갖는 본질적 특성을 ‘원시가 아닌 모든 것’을 뜻하는 과학과 인위적으로 결합시킨 용어가 바로 ‘과학문화’이다. 따라서 과학문화를 ‘원시 이후의 문명의 총체’라고 규정할 수 있다. 여기에 현실적 가치를 더해 해석하자면, 과학의 존립과 발전을 견인하는 모든 환경적·생태적 조건을 아우르는 것이 바로 과학문화이다. 다시 말해 과학문화란 과학을 가능하게 하는 토양이고, 그 토양의 질과 규모가 그 시대, 그 집단의 과학을 규정한다고 말할 수 있다. 과학문화란 그런 것이다.

기사 더보기

http://www.sciencetimes.co.kr/?news=%EA%B3%BC%ED%95%99%EB%AC%B8%ED%99%94-%EC%9C%B5%ED%95%A9%ED%95%B4-%EB%AC%B8%EB%AA%85-%EA%B2%B0%EC%8B%A4-%EB%A7%BA%EC%96%B4%EC%95%BC

Related Post

‘맞춤 의학’ 속도 내려면
views 217
`맞춤 의학` 속도 내려면연구개발 성과 확산에서 협력과 융합 중요성 커져막대한 비용 고려할 때 기업형 연구로 이어져야상용화 가능해 질 것 산업간 협력 무엇보다 중요 입력: 2015-03-19 19:30 김성훈 글로벌프론티어 의약바이오컨버전스연구단장아프리카 속담 ...
김성훈 단장 “바이오산업 여전히 저평가…장기적 관점서 투자해야”...
views 565
(이데일리=윤필호 기자) “바이오산업 열풍은 유행이 아니고 올 것이 왔다고 볼 수 있습니다. 현재 한국의 바이오 연구는 실제 실력에 비해 저평가 상태입니다. 앞으로 20년 후에는 바이오 강국으로 전 세계를 이끌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김성훈 서울대학교 의약바이오컨...
The new paradigm for President Park is ‘conv...
views 242
새 정부의 새 패러다임은 '융합' 박 대통령 취임사, 과학기술 역할 강조 박근혜 대통령은 25일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제18대 대통령 취임식장에서 '경제부흥'과 '국민행복', 그리고 '문화융성'을 실현할 것을 약속했다. 첫 번째 목표인 '경...
바이오콘, 바이오아트 국제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개최...
views 1019
뉴스피크// 융기원, 바이오아트 국제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25일 개막 11월 6일까지 국립과천과학관서 ‘생존’ 주제 바이오아트 국제공모전 수상작 전시 2016년 10월 25일 (화) 00:06:...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