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업계 ‘황금 인맥’은 서울대·연세대 사단

입력: 2015-09-16 19:14:14 / 수정: 2015-09-17 02:26:14

바이오업계 ‘황금 인맥’은 서울대·연세대 사단

바이오기업 인맥 대해부

서울대, 상장사만 20여개
동문 기업끼리 기술협력도

사맥은 LG생명과학 ‘우세’

크게보기

신용철 아미코젠 대표(서울대 식품공학 79학번), 박한오 바이오니아 대표(서울대 화학 80학번), 정현호 메디톡스 대표(서울대 미생물학 82학번)는 바이오업계에서 유독 가까운 사이다. 비슷한 시기에 서울대에서 공부한 데다 1980년대 후반 KAIST 석·박사과정에서 다시 만난 관계로 다른 동문들보다 사이가 돈독하다. 연장자인 신 대표는 “함께 공부하면서 나중에 사업도 같이 해보자고 했는데 각자 바이오 기업을 창업했다”며 “지금도 사업정보와 아이디어를 주고받고 있다”고 말했다. 30여년이 지난 현재 메디톡스와 아미코젠은 각각 시가총액 2조7000억원, 7200억원대의 대형 바이오업체로 성장했다.

바이오 업계 학맥·사맥은

바이오 기업 경영자들은 촘촘한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다. 코스닥, 코넥스에 상장돼 있는 주요 바이오 회사 경영자들은 거미줄처럼 ‘학맥(學脈)’과 ‘사맥(社脈)’으로 이어져 있다.

기사 더보기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5091691541&nid=004&sid=010404

Related Post

잇따른 임상실패 ‘c-Myc 저해 항암제’, 새 해결책 제시...
views 522
잇따른 임상실패 'c-Myc 저해 항암제', 새 해결책 제시 기사입력 : 2017-05-22 13:33|수정 : 2017-05-22 18:49 인쇄글자 작게글자 크게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단백질 상호작용 저해→단백질-유전자 결합...
“향후 5년간 항암제 등 225개 신약 개발 예상”...
views 437
"향후 5년간 항암제 등 225개 신약 개발 예상"IMS 김준철 전무, 빅데이터 통해 글로벌 제약 시장 분석승인 2016년 03월 23일  06:42:17이현주 기자  hjlee@monews.co.kr"2020년까지 5년동안 225개 신약이 개발 및 출시되고, 이들 신...
미래부, 바이오분야 연구에 1600억 푼다...
views 428
미래부, 바이오분야 연구에 1600억 푼다바이오·의료기술·뇌과학 분야 연구자 대상 총 50개 과제 선정2015년 04월 10일 (금) 07:43:48임도이 기자  admin@hkn24.com   미래창조과학부가 신약과 의료기기, 줄기세포 등 바이오·의료기술 분야와 뇌신...
(재)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 data repository system 3차 입찰 공고(제2...
views 359
2014.01.28 ~ 2014.02.11에 공고한 (재)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 data repository system 구축 입찰건은 2인 이상의 입찰자가 없어 유찰되어, 아래와 같이 재공고합니다. - 아      래- ...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