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First-in-Class’ 신약 개발 본격 지원

복지부, ‘First-in-Class’ 신약 개발 본격 지원
10월 중 업체선정, 11월 사업 시행 … “4~5년 내 신약개발 성과 도출 목표”
newsdaybox_top.gif 2015년 08월 27일 (목) 07:27:00 이순호 기자 btn_sendmail.gif admin@hkn24.com newsdaybox_dn.gif

   

보건복지부가 ‘퍼스트-인-클래스’(First-in-Class) 신약 개발 지원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복지부는 최근 ‘미래 제약·바이오 10대 특화 유망 분야 지원 시행계획안’을 마련, 오는 10월 중으로 대상 기업을 선정하고 11월 지원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미래 제약·바이오 분야에 특화된 ‘퍼스트-인-클래스’(First-in-Class) 신약 개발을 위한 후보물질 도출에서 임상연구까지 컨소시엄 연구개발을 지원해 4~5년 안에 신약 개발 상용화 성과를 도출한다는 방침이다.

기사 더보기

http://www.hkn24.com/news/articleView.html?idxno=145966

Related Post

질주하는 세계 바이오 산업..한국은 제자리 걸음...
views 443
질주하는 세계 바이오 산업..한국은 제자리 걸음..특허 기술이전료 美의 10분의 1 불과한국경제 | 입력2014.02.12 03:37기사 내용특허활용 사업화 미흡대학 등 소유특허 발굴기술이전 촉진 서둘러야바이오 벤처기업 메디톡스(대표 정현호)는 자체 ...
지난해만 20조원 팔린 신약 휴미라 만든 기초 연구…2018 노벨 화학상 수상...
views 83
(중앙일보=최준호 기자)  입력 2018.10.03 18:49 수정 2018.10.03 20:41 올해 노벨 화학상은 박테리아의 진화를 화학적으로 가속하는 연구를 통해 신약과 바이오 연료 등을 개발하는 데 기여한 과학자들에게 돌아갔다. 스웨덴 왕립과학...
한국 의약품 세계가 인정했다, PIC/S 가입승인...
views 418
한국 의약품 세계가 인정했다, PIC/S 가입승인 GMP 현지 실사 면제 등 혜택…국내 제약산업 경쟁력 강화 신은진 기자 | ejshin@yakup.com    기사입력 2014-12-15 12:00     최종수정 2014-12-15 13:06 ▲ 2014년 5월 ...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