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몸에 들어가 암 퍼뜨리는 기생충…첫 발견

사람 몸에 들어가 암 퍼뜨리는 기생충…첫 발견

정성진 기자

입력 : 2015.11.05 20:28|수정 : 2015.11.05 21:28

<앵커>

사람 몸속에 살고 있는 기생충이 암에 걸린 뒤에 사람에게 암을 옮길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발표됐습니다. 그동안은 알지 못 했던 새로운 유형의 암 발병 경로여서 세계 의학계가 주목하고 있습니다.

정성진 기자가 설명하겠습니다.

< 기자>

몸 길이가 길쭉한 촌충의 일종인 소형 조충입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는 암으로 숨진 한 40대 남성의 암세포에서 이 기생충의 유전자를 발견했습니다.

소형 조충이 먼저 암에 걸린 뒤, 이를 사람 몸에 퍼뜨려서 암 종양을 만들었다고 이 센터는 밝혔습니다.

바이러스나 박테리아가 암을 일으킨다는 사실은 이미 밝혀졌지만 기생충에 의한 것이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기사 더보기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3252791&plink=ORI&cooper=NAVER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7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