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약 수출 대박에도 웃지 못하는 까닭

dongA.com

2015-11-18 00:00:00 편집

프린트닫기

신약 수출 대박에도 웃지 못하는 까닭

74830004.1.jpg

전문가들은 국내 제약사들이 기술수출을 통해 자금을 확보하고 글로벌 판매망을 구축한다면 글로벌 제약사 탄생을 기대해볼 수 있다고 말한다. 사진은 한미약품 연구실 모습. 

74830003.1.jpg

국내 제약사들이 독자적으로 신약을 개발해 글로벌시장에서 판매권을 확보하는 것은 아직까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74830002.1.jpg

74830005.1.jpg

74830001.1.jpg

11월 초 한미약품은 다국적 제약사와 2건의 신약 개발 기술수출 계약을 맺어 화제가 됐다. 사진은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한미약품 본사 전경. 

‘국내 제약업계 사상 최대 규모 신약 개발 기술수출 계약 체결.’

한미약품이 국내 신약 개발사에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11월 5일 세계 4위 제약사인 프랑스 사노피에 개발 단계인 지속형 당뇨 신약 3종의 파이프라인(개발 중인 기술)인 ‘퀀텀프로젝트’를 39억 유로(약 4조8000억 원)에 수출하는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것. 계약금만 4억 유로(약 5000억 원)로 이는 지난해 한미약품 매출액인 5820억 원에 버금가는 액수다. 이에 그치지 않고 한미약품은 나흘 뒤 다국적 제약사 얀센에 자체 개발 중인 당뇨 및 비만 치료 바이오 신약 기술을 9억1500만 달러(약 1조 원)에 수출하기로 계약을 맺어 또 한 번 세간을 놀라게 했다.

기사 더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51117/74830173/1

Related Post

신약 부작용, 수컷의 세포로만 실험하기 때문...
views 108
"新藥 부작용, 수컷의 세포로만 실험하기 때문"여성 과학史 연구에 일생 바쳐… 지식 체계의 性別 편향성 분석"朴대통령, 성 평등 노력 기대 돼"여성이 신규 임용 판사의 87.5%를 차지하는 시대에 성(性) 평등을 논하는 건 시대착오적일까?론다 쉬빙거(Schiebinge...
다국적 제약회사 머크가 찾아낸 새 항생제 타깃...
views 187
사이언스, 차세대 리튬에어배터리 작동중지 문제 해결다국적 제약회사 머크가 찾아낸 새 항생제 타깃| 입력 2015년 11월 01일 11:58 | 최종편집 2015년 11월 01일 18:00 네이처 제공이번 주 ‘네이처’ 표지에는 박테리아 안에 존재하는 물질의 구조가 실...
서울대학교 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 단기인턴연구원 모집...
views 287
<서울대학교 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 단기인턴연구원 모집> 미래창조과학부 글로벌프론티어 연구개발사업의 일환으로, 혁신을 통하여 신약개발의 새로운 파라다임을 제시하고자 출범한 서울대학교 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에서 아래와 같은 업무관련 실험을 수행할 수 있는 성실...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7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