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감염병 바이러스 한번에 100종 분석 기기 개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서로 다른 모양 새겨진 마이크로입자 이용

신종 감염병 바이러스 한번에 100종 분석 기기 개발

동아사이언스 | 입력 2016년 03월 29일 11:02 | 최종편집 2016년 03월 30일 07:00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혈액이나 타액의 유전물질을 이용해 100종 이상의 바이러스를 한번에 검출할 수 있는 기술이 한국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김상경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바이오마이크로시스템연구단 책임연구원(46·사진) 팀은 최근 이 기술을 개발해 국내외에서 특허 출원했다고 29일 밝혔다.

지금까지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확인하려면 유전물질을 구성하는 핵산(RNA)을 뽑아 낸 뒤 그 양을 증폭시키는 실시간 핵산증폭검사(PCR)를 거쳐야 했다. 이 검사는 감도가 높지만 한 번에 병원균 3, 4개만 검출할 수 있어 시간이 오래 걸린다는 단점이 있었다.

연구팀은 특정 바이러스의 존재를 확인할 수 있는 바이오마커와 형광물질을 이용해 적은 시료로도 감염 원인 유전자를 확인할 수 있는 칩을 개발했다.

 

이 칩은 기판 위에 핵산을 증폭시킬 수 있는 마이크로 입자를 반구 형태로 떨어뜨린 뒤 자외선을 쪼여 만들었다. 이 입자에는 형광물질이 들어 있어 병원체를 만나면 형광으로 빛난다.

더보기

http://www.dongascience.com/news/view/11196

Related Post

글로벌 제약업계 지도가 바뀌고 있다
views 407
글로벌 제약업계 지도가 바뀌고 있다바이오기업 급부상 … 로슈, 세계 1위 등극 … 화이자·GSK·머크 등 거침없이 추락2015년 05월 21일 (목) 07:31:36이동근 기자  admin@hkn24.com화이자,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 머크(MSD) 등 세계 제...
제약 파이프라인 창고서 쫓겨난 항생제…왜?...
views 295
(히트뉴스=조광연기자) 승인 2018.05.31 06:47 내성극복 항생신약 공공재로 비축하고 제값줘야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30일 GARDP 장 피엘 박사(가운데)초청 세미나를 개최했다. 허경화 제약바이오협회 부회장(왼쪽)과 임원빈 동아에스티 연구본부...
내 바이오산업 식품·의약이 견인
views 417
국내 바이오산업 식품·의약이 견인작년 7.5조 생산 5.3%↑…바이오전자·화학 고성장 2014년 12월 29일 (월) 13:05:32문윤희 기자  jazz@pharmstoday.com국내 바이오산업은 주력분야인 바이오의약품과 바이오식품은 한자릿수 성장을 보인 반면 융합...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