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된장찌개 구수한 냄새도 사진처럼 영원히 남길 수 있어요

“어머니 된장찌개 구수한 냄새도 사진처럼 영원히 남길 수 있어요”

입력 : 2014.03.11 02:59

바이오 전자 코 개발, 박태현 교수

“색이나 소리는 표준 코드가 있어 똑같이 재현할 수 있죠. 그런데 구수한 된장찌개의 냄새나 맛은 어떻게 표현할까요.”

박태현(朴太鉉·57)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 교수는 “어머니의 얼굴이나 목소리는 지금 기술로 영원히 간직할 수 있지만, 어머니가 끓여주신 된장찌개는 돌아가시면 남길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 그의 꿈은 시각과 청각을 대신하는 카메라와 녹음기와 같이, 사람의 후각과 미각을 구현하는 장치를 개발하는 것이다. 바로 ‘전자 코’와 ‘전자 혀’다.

폐암 진단용 바이오 전자 코를 개발한 서울대 박태현 교수. 뒤편 모니터에 이번 연구 결과가 실린 학술지 표지가 보인다
 폐암 진단용 바이오 전자 코를 개발한 서울대 박태현 교수. 뒤편 모니터에 이번 연구 결과가 실린 학술지 표지가 보인다. /허영한 기자

기사를 더 보시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해 주세요.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4/03/11/2014031100097.html

Related Post

‘바이오헬스 산업 키우자’…1500억원 글로벌헬스케어펀드 투자...
views 164
'바이오헬스 산업 키우자'…1500억원 글로벌헬스케어펀드 투자 최종 기사입력 2016-01-18 10:58 방문규 보건복지부 차관(가운데)등이 15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2016년 보건복지부 업무보고에 대해 사전 브리핑하고 있다. (연합)  정부가 ‘글로벌헬...
김성훈 단장, 서울대 창의선도 중견연구자로 선정...
views 1014
  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 김성훈 단장(서울대 분자의학 및 바이오제약학과 교수)이 서울대학교 '2012년도 창의선도 중견연구자'로 선정됐다. 김 단장은 앞으로 3년간 매년 2억6000만원씩 연구비를 지원 받는다. 서울대학교는 2...
셀트리온, 또 쾌거…항암 바이오시밀러 유럽 판매 첫 허가...
views 250
입력: 2016-12-18 18:05:14 / 수정: 2016-12-19 00:34:16 셀트리온, 또 쾌거…항암 바이오시밀러 유럽 판매 첫 허가 셀트리온(회장 서정진·사진)이 유럽에서 세계 첫 항암 바이오시밀러(항체의약품 복제약) 트룩시마의 판매 허...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