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기능 항체 ‘앱타’ 개발…패혈증 치료 새길 열렸다

이중기능 항체 ‘앱타’ 개발…패혈증 치료 새길 열렸다

IBS, 패혈증 악화 진행과정 규명과 치료의 새로운 실마리 발견

머니투데이 류준영 기자 |입력 : 2016.04.21 03:00
2016042016060724685_2.jpg

기초과학연구원(IBS, 원장 김두철) 혈관연구단(단장 고규영)이 패혈증 진행과 치료의 새로운 혈관표적 TIE2를 발견하고, 이를 활성화하면 패혈증 악화를 억제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21일 발표했다. 

매년 전 세계 1900만 명 이상을 사망으로 몰고 가는 패혈증은 치사율이 높은 질병 중 하나이나 강력한 표적치료제가 없어 치료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원문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