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사이에는 DNA 유사성 많아

“친구 사이에는 DNA 유사성 많아”
美연구팀, “유전자가 비슷한 환경으로 유인”
e헬스통신  ehealth@ehealthnews.net
 

낯선 사람에 비해 친구 사이에는 유전자(DNA) 코드가 더 유사한 경향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미국 UC샌디에이고 제임스 파울러 교수와 예일대 니컬러스 크리스타키스 연구원은 14일 미국 국립과학원회보에 발표한 연구논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특히 후각에 영향을 주는 유전자가 친구 사이에 더 유사한 것으로 조사됐다.

파울러 교수는 연구 결과에 대해 “인간 진화이론에 중요한 의미를 지닐 수 있다”고 말했다.

연구 논문은 친구간 유전자 코드가 낯선 사람에 비해 얼마나 유사한지에 대해 “사촌 관계처럼 약간 유사하다”고 강조했다.

기사 더 보기

http://www.e-healthnews.com/news/article_view.php?art_id=110862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