칩 위 실험실 `랩온어칩` 활용 쉬워진다

칩 위 실험실 `랩온어칩` 활용 쉬워진다

2016032802109976788006.jpg

손톱만 한 작은 칩 위에 질병 진단에 필요한 여러 분석장비를 넣은 ‘랩온어칩’을 보다 쉽게 활용하도록 돕는 기술이 개발됐다.

포스텍(총장 김도연)은 정완균 기계공학과 교수(사진)팀이 로봇공학을 이용해 전문가가 아니라도 손쉽게 미세유체를 조절할 수 있는 ‘정밀 유량 제어 기술’을 개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칩 위에 놓인 작은 실험실’이란 뜻의 랩온어칩은 피 한 방울로 질병 여부를 판별하는 등 실험실에서 이뤄지는 여러 복잡한 실험을 작은 칩 위에서 할 수 있도록 구현한 초정밀 실험기기다. 

더보기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16032802109976788006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7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