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암 환자, 유전자 검사로 암생존률 높인다

폐암 환자, 유전자 검사로 암생존률 높인다

방사선 치료효율이 낮은 폐암환자들도 유전자검사를 통해 암생존률을 높일 수 있게 됐다.

한국원자력의학원 박인철 박사팀은 22일 탈아세틸화 2번효소(이하 효소)가 단백질과 유전적관계를 갖고 있다고 발표했다. 효소는 암억제유전인자를 방해해 암을 유발하거나 방사선·항암제 저항성을 갖게 하는 물질이다.

연구팀은 효소와 폐암세포 생존필수단백질인 서바이빈의 연결고리를 확인, 효소작용을 방해하는 유전자를 폐암세포에 주입하고 방사선을 쬐면 폐암세포사멸율을 40% 증가시킬 수 있음을 발견했다.

기사 더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501221413122&code=900303

Related Post

암세포 주변 혈관에 특수한 현상 확인
views 338
기사 입력시간 : 2016-02-17 오전 6:00:00암세포 주변 혈관에 특수한 현상 확인일시적으로 틈 생겨 개폐…혈액속 영양 흡수 메커니즘 추측日 연구팀, 항암제 직접 전달 새 치료법 개발 기대    암세포 가까이에 있는 혈관에서는 일시적으로 틈이 생겨 혈관벽이 열...
셀트리온, 또 쾌거…항암 바이오시밀러 유럽 판매 첫 허가...
views 569
입력: 2016-12-18 18:05:14 / 수정: 2016-12-19 00:34:16 셀트리온, 또 쾌거…항암 바이오시밀러 유럽 판매 첫 허가 셀트리온(회장 서정진·사진)이 유럽에서 세계 첫 항암 바이오시밀러(항체의약품 복제약) 트룩시마의 판매 허...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