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대기업들 ‘바이오(Bio) 製藥’ 먹고 달린다

한국 대기업들 ‘바이오(Bio) 製藥’ 먹고 달린다

김승범 기자

입력 : 2014.06.19 03:00

[생명공학이 ‘新성장 처방전’… 255兆 시장 놓고 삼성·LG·한화·SK 격돌]

-20세기는 반도체, 21세기는 바이오
9兆 규모 관절염 치료제 ‘엔브렐’
한화, 복제약 만들어 곧 허가 신청… 삼성·LG 등도 임상시험 진행중
삼성 6000억·LG 800억 대규모 투자

한화그룹 계열사인 한화케미칼이 류머티즘 관절염 치료제 ‘엔브렐’ 복제약에 대한 임상시험 및 준비를 마치고 이달 말 식약처에 시판(市販) 허가를 신청할 것으로 18일 확인됐다. 다국적 제약사 암젠이 개발한 엔브렐은 세계 10대 의약품 중 하나로 이 제품의 시장 규모만 9조원에 달한다. 한화케미칼은 올해 안으로 판매 허가가 나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가 승인을 받으면 국내 기업 중 처음 엔브렐 복제약 개발에 성공하게 된다.

엔브렐 복제약은 삼성그룹과 LG그룹도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삼성그룹의 바이오 계열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의 고한승 대표는 “현재 진행 중인 임상시험이 끝나면 2016년쯤 제품을 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LG그룹에선 LG생명과학이 이 제품의 임상시험을 맡고 있다.

대기업들이 바이오 제약 사업에서 ‘성공 신화(神話)’를 만들기 위해 뛰어들고 있다. 기존 제약사 수준을 넘어 삼성·SK·LG·한화 등 10대 대기업이 바이오 제약 부문을 신성장동력으로 키우기 위해 그룹 차원에서 야심 찬 투자에 나선 것이다. 이성용 베인앤컴퍼니 서울사무소 대표는 “반도체·디스플레이·스마트폰 이후 이렇다 할 새 성장동력을 못 찾던 한국 기업들이 바이오 제약을 ‘제2 도약’을 위한 유력 후보로 삼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 더 보기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4/06/18/2014061805373.html

Related Post

한순간에 자산이 손실로 … ‘두 얼굴’의 제약사 연구개발비...
views 415
한순간에 자산이 손실로 … ‘두 얼굴’의 제약사 연구개발비 입력 2017.03.28 01:00 자료: 한국거래소 # 제약업체 보타바이오의 주가는 2015년 감사보고서가 발표된 지난해 3월 이후 하향 곡선을 그리...
질주하는 세계 바이오 산업..한국은 제자리 걸음...
views 251
질주하는 세계 바이오 산업..한국은 제자리 걸음..특허 기술이전료 美의 10분의 1 불과한국경제 | 입력2014.02.12 03:37기사 내용특허활용 사업화 미흡대학 등 소유특허 발굴기술이전 촉진 서둘러야바이오 벤처기업 메디톡스(대표 정현호)는 자체 ...
한미약품 ‘포지오티닙’ 폐암 임상 조기종료 이유는?...
views 380
한미약품 ‘포지오티닙’ 폐암 임상 조기종료 이유는?환자 미달 … 당초 계획 47명 중 22명 등록 … “선택과 집중 위한 전략적 선택”2016년 03월 15일 (화) 06:21:53이순호 기자  admin@hkn24.com한미약품이 국내에서 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하...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