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O 2016 결산①] 뒤쳐진 ‘바이오 코리아’

[BIO 2016 결산①] 뒤쳐진 ‘바이오 코리아’

연구·투자 활발한 글로벌 바이오…클러스터 중심으로 산·학 협력

  • 기사입력 : 2016년06월13일 13:56
  • 최종수정 : 2016년06월13일 14:03
[미국 샌프란시스코=뉴스핌 한태희 기자] 정부는 바이오헬스 7대 강국으로 도약한다는 목표지만 갈 길이 멀어 보인다. 해외 바이오 산업과 비교하면 기술 뿐만 아니라 인프라 모두 뒤떨어져서다.
세계 바이오 시장을 선도하는 미국은 전문 투자사와 바이오벤처가 협력 관계를 맺는 ‘합종연횡’이 활발하다. 반면 국내에선 바이오사가 연구개발과 자금 조달을 오롯이 떠맡는다.
바이오벤처가 우후죽순 나오기가 어려운 구조라는 얘기다.
13일 글로벌 바이오업계에 따르면 미국을 포함한 글로벌 바이오 시장은 한국과 달리 민간기업이 주축이 돼 움직인다. 특히 바이오 클러스터를 정점으로 산·학 협력이 이뤄지고 있다. 연구 인력과 투자 자본이 활발히 결합되는 것.
미국 샌프란시코가 대표적이다. 미국 사우스 샌프란시스코 바이오 클러스터엔 제넨텍 등이 입주해 있다. 바이오 클러스터엔 207개 바이오기업에서 약 2만명이 일한다. 클러스터 주변엔 UC버클리대학, 스탠포드대학 등이 있다.
지난 2년간 18개 바이오 벤처가 유치한 금액만 36억달러(약 4조2696억원)에 달한다. 바이오업계 관계자는 “벤처기업과 투자자를 연결시켜주는 게 실리콘밸리나 바이오밸리 중요한 기능”이라며 “인프라 중요성을 보여주는 사례”라고 설명했다.
1606131054225540.jpg지난 6일(현지시각)부터 9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 센터에서 열린 ‘2015 BIO’ 전시회에 참석한 기업 관계자들이 미팅 중이다. <사진 =한태희 기자>
원문

Related Post

“미생물에도 로열티 내라”…불붙은 생물자원 전쟁...
views 419
입력: 2017-04-30 19:36:31 / 수정: 2017-05-01 06:08:27 "미생물에도 로열티 내라"…불붙은 생물자원 전쟁 올 하반기 한국서도 '나고야 의정서' 본격 시행 타 지역의 유전자원 이용시 제공 국가에 우선 승인 받고 발생하는 이익은 ...
발암물질 찾아내는 센서 개발
views 208
발암물질 찾아내는 센서 개발KIST 김상경·황교선·이현정기사입력 2015.03.23 17:46:03 | 최종수정 2015.03.23 17:47:27국내 연구진이 바이러스를 이용해 `포름알데히드` 같은 발암물질을 검출할 수 있는 센서를 개발했다.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
‘제약·바이오 투자’ 대기업들의 서로 다른 전략...
views 311
‘제약·바이오 투자’ 대기업들의 서로 다른 전략‘후발’ 삼성은 바이오시밀러로 퀀텀 점프 노려…SK·LG·CJ는 신약 주력◆‘후발’ 삼성은 바이오시밀러로 퀀텀 점프 노려…SK·LG·CJ는 신약 주력 삼성·SK·LG·CJ 등 국내 대기업이 차세대 먹거리로 제약·바이오를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