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이 심각한 도전을 받고 있다”

“과학이 심각한 도전을 받고 있다”

유럽 미국 한국 등 6개 과학기구 공동성명

지난 23일부터 27일까지 영국 맨체스터에서 ’2016 유럽과학포럼(The Euro Science Open Forum, ESOF)’이 열리고 있다. ESOF은 유럽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과학행사로, 매 2년마다 유럽 각국을 순회하며 열린다.

26일 ESOF에 따르면 이 행사를 위해 90개국으로부터 온 4500여 명의 과학인들이 한 자리에 모여 과학이 당면한 과제들을 논의하고 있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 6개 주요 과학기구에서 공동성명을 발표해 큰 주목을 받고 있다.

공동성명에는 한국의 한국과학창의재단(KOFAC)을 비롯 미국과학진흥협회(AAAS), 중국과학기구협회, 브라질 과학발전협회(SBPC), 유로 사이언스(Euro Science), 일본 과학기술진흥기구(JST) 등 6개국을 대표하는 과학기구가 참여했다.

“정치인들은 경제난을 이유로 과학 기술에 대한 장기투자 외면” 

ESOF는 이 성명서에서 최근 과학이 각국 정부와 일반 대중으로부터 심각한 도전에 직면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가장 우려되는 것은 과학에 대한 몰이해다. 과학의 역할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많은 사람들이 과학으로부터 등을 돌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리고 있는 `2016 유럽과학포럼(The Euro Science Open Forum, ESOF)`. 이 자리에서 한국 등 6개국을 과학기구는 미래 과학발전을 위한 공동성명서를 발표했다.  ⓒesof.eu

영국 맨체스터에서 열리고 있는 ’2016 유럽과학포럼(The Euro Science Open Forum, ESOF)’. 이 자리에서 한국 등 6개국을 과학기구는 미래 과학발전을 위한 공동성명서를 발표했다. ⓒesof.eu

이런 분위기 속에서 정치인들은 경제난을 이유로 과학과 기술에 대한 장기투자를 외면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 대신 단기 투자에 치중하면서 당장 눈앞에 보이는 단기적인 경기부양 효과에 매달리고 있다며 큰 우려감을 표명했다.일반 대중의 경우 과학에 대한 신뢰감은 매우 높은 편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나 지금 과학이 어떤 일을 하고 있으며, 미래 과학 발전을 위해 어떤 환경을 조성해야 할지 등에 대한 이해도는 매우 낮은 편이라고 지적했다.

원문
http://www.sciencetimes.co.kr/?news=%EA%B3%BC%ED%95%99%EC%9D%B4-%EC%8B%AC%EA%B0%81%ED%95%9C-%EB%8F%84%EC%A0%84%EC%9D%84-%EB%B0%9B%EA%B3%A0-%EC%9E%88%EB%8B%A4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