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의약품, 빛으로 표적 세포에 정확하게 전달한다

바이오의약품, 빛으로 표적 세포에 정확하게 전달한다

 

  • 김민수 기자

 

입력 : 2016.08.09 11:29

국내 연구진이 빛을 이용해 질병 치료용 단백질(바이오의약품)을 체내로 정확하고 안전하게 전달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최철희·최경선 교수 공동연구팀은 체내 세포에서 만들어지는 ‘엑소솜’과 바이오의약품을 서로 결합시켜 질환이 있는 체내 세포와 조직에 정확하게 전달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9일 밝혔다. 대부분 단백질로 이뤄지는 바이오의약품을 체내 표적 세포에 전달하는 약물전달시스템의 효율성과 안정성을 대폭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외 주요 제약사들의 바이오 신약 개발 열기가 뜨거운 가운데 약물전달시스템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 효능이 입증된 바이오의약품이라고 하더라도 정확하게 표적 세포에 전달되지 않으면 바이오의약품의 효능이 떨어질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기존 약물전달 기술은 바이오의약품을 구성하는 단백질의 특성을 유지한 채로 표적 세포에 전달하기 까다로운 한계점이 있었다. 체내에 주입된 단백질이 체내의 다양한 환경적 요인으로 인해 표적 세포에 전달되기 전 모양이나 특성이 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연구팀이 개발한 약물전달시스템의 모식도. 바이오의약품을 표적 세포에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다./KAIST 제공
▲ 연구팀이 개발한 약물전달시스템의 모식도. 바이오의약품을 표적 세포에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다./KAIST 제공

연구팀은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체내 세포에서 자연적으로 만들어지는 나노입자인 ‘엑소솜’을 바이오의약품 운송 수단으로 이용했다. ‘세포외소낭’으로 불리는 엑소솜은 세포 간 신호전달의 주요한 매개체 및 세포 간 단백질 전달을 위한 운반체 역할을 한다.

 

 

원문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6/08/09/2016080901431.html

 

Related Post

인간 심장세포 넣은 바이오칩 개발
views 234
인간 심장세포 넣은 바이오칩 개발바이오칩 안에 들어있는 심장세포의 모습. 버클리 캘리포니아대 제공 미국 연구진이 인간의 심장세포를 삽입한 바이오칩을 개발했다. 이 바이오칩이 상용화될 경우 신약 개발의 비용이 대폭 절감될 것으로 전망된다. 케빈 힐리 버클리 캘리포니아대(...
바이오시밀러 이후 ‘베터’가 뜬다
views 191
바이오시밀러 이후 ‘베터’가 뜬다 수익성 높아 업계 관심 ↑ … “연구성과 불확실” 우려도2015년 03월 02일 (월) 16:32:49임유진 기자  admin@hkn24.com바이오시밀러 시장의 본격적인 변화가 시작됐다. ‘바이오시밀러’란 생물의 세포나 조직 내 존재...
바이오 기술이전 활발해져야
views 324
바이오 기술이전 활발해져야한국경제 | 입력2014.02.05 16:22 | 수정2014.02.05 16:31기사 내용바이오산업은 세계적으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유망 분야다.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에 따르면 바이오산업 세계시장 규모는 ...
한·중 FTA, 제약업계에 위기? 기회?
views 152
한·중 FTA, 제약업계에 위기? 기회?2014년 11월 10일 (월) 19:52:17이동근 기자  admin@hkn24.com아시아·태평양 경제협력체, APEC 참석을 위해 중국을 방문 중인 박근혜 대통령이 10일 시진핑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하고 한국·중국 자유무역...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