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역력 높여 바이러스 치료’ 세계 최초 규명

‘면역력 높여 바이러스 치료’ 세계 최초 규명
입력 2016.09.06 (07:41) | 수정 2016.09.06 (09:16)

<앵커 멘트>

국내 연구진이 면역 반응을 담당하는 단백질을 활성화해 바이러스 증식을 억제하는 과정을 세계 최초로 규명했습니다.

이 연구는 오늘(6일) 네이처 온라인판에 실렸는데, 면역력을 높이는 방법의 새로운 개념의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이 기대됩니다.

황정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독감 환자들은 치료제인 타미플루를 복용합니다.

타미플루는 인체에 들어온 바이러스의 작용을 억제해 증상을 완화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이와는 달리 체내 면역력을 높이는 방법으로 바이러스를 치료할 수 있는 길을 국내 연구진이 열었습니다.

원문
관련동영상
22 views
17 views
https://biocon.re.kr/wp-content/uploads/2016/09/kmh01.mp4
22 views
17 views
https://biocon.re.kr/wp-content/uploads/2016/09/Bioeprs-V2.2-Explain-1.m4v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