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제약 중독된 제약업계… 씨 마른 신약개발

복제약 중독된 제약업계… 씨 마른 신약개발

 

  • 이영완 과학전문기자
  • 박건형 기자

입력 : 2016.12.06 03:08

[한미약품發 신약 열풍 1년… 다시 시들해진 시장]

– 외국 제약사의 도매상에 안주
큰돈 들어가는 신약개발 대신 특허 만료된 약 베끼기 경쟁
제약사 매출 절반이 수입약 판매

– 톱20 제품 중 국산은 박카스D뿐
119년 동안 한국 신약은 27개 “벤처와의 공동개발이 돌파구”

이달부터 국내 제약시장에는 100가지 넘는 고혈압 치료제가 쏟아져 나온다. 국내 제약사들이 고혈압 치료제를 새로 개발해 출시하는 것이 아니다. 일동제약·LG생명과학·한독 등 국내 대표 제약사들이 내놓을 고혈압 치료제들은 독일 베링거인겔하임의 고혈압 치료제 ‘트윈스타’를 그대로 베낀 복제약(제네릭)이다.

지난해 한미약품이 8조원 규모의 신약 기술 수출에 성공하면서 반짝했던 국내 제약 연구개발(R&D) 열풍이 1년 만에 기세가 꺾였다. 제약사들은 여전히 특허 기간이 끝난 외국 의약품을 베끼거나 외국 약을 수입해 유통하는 데 열중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국내 제약산업이 신약 개발 대신 쉽게 돈을 벌 수 있는 분야에만 매달리는 관행을 버리지 못하면 모방 기업이나 외국 제약사의 도매상 수준을 영원히 벗어날 수 없다”고 경고하고 있다.

고혈압 복제약 119종 판매 허가

5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지난 9월 일동제약을 시작으로 53개 제약사가 119종의 트윈스타 복제약 시판을 허가받았다. 이 중 최대 100종 정도가 실제 출시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제약사들이 트윈스타 복제약 판매에 앞다퉈 뛰어든 것은 원조의 인기에 기대 시장을 나눠 먹겠다는 계산이 깔려 있다. 트윈스타는 연간 매출이 1000억원에 육박하는 블록버스터 약품이다. 복제약 시판 허가를 받은 한 제약사 관계자는 “신약을 만들려면 수천억원 이상이 들고 실패 확률도 높지만 특허가 만료된 의약품은 수억원 정도만 투자하면 똑같이 베낄 수 있다”고 말했다.

국내 판매 상위 의약품 외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그래픽 뉴스로 크게 볼 수 있습니다. / 조선닷컴

 

원문보기: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6/12/05/2016120502872.html#csidxa2ced3fbff33f1aa6db15edc2a63b52

 

Related Post

DNA 인공염기 두개 늘어난 미생물, 신약 보고 될까...
views 741
(조선일보) 이영완 과학전문기자, 입력 : 2017.12.07 03:00 기존 4개 염기에 X·Y염기 추가… 아미노산 216종까지 생성 가능 중복 허용해도 172종까지 기대 새로운 치료 물질 개발하거나 기름 유출사고 정화에도 이용 ▲ 녹색 형광 단백...
3개월 전기자극으로… 15년만에 깨어난 식물인간...
views 1087
2017년 9월 26일 구글·GE 등도 개발 경쟁 美 FDA 비만치료용 허가 15년 동안 식물인간 상태로 있던 환자가 의식을 되찾았다. 환자를 깨운 것은 '전자약(electroceutical)'이다. 전자약은 전자(electronic)와 약품(phar...
中에도 뒤진 K바이오…4차산업혁명 낙오하나...
views 371
中에도 뒤진 K바이오...4차산업혁명 낙오하나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中기업 14곳 초청, 한국의 2배 ‘바이오굴기‘ 위상 한층 높아져 김영필 기자 2017-01-10 21:25:48 ...
병원균에 우리 몸 지키는 ‘초기 방어시스템’ 규명...
views 588
병원균에 우리 몸 지키는 '초기 방어시스템' 규명 기사입력2016/10/25 12:00 송고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세균, 곰팡이, 바이러스 등 병원균의 침입에서 우리 몸을 지키는 '방어시스템'의 자세한 과정이 처음으로 규명됐...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