겉과 속 다른 다공성 물질 개발됐다

[과학을 읽다]겉과 속 다른 다공성 물질 개발됐다

에너지 연구·약물전달 등에 응용 가능

▲다양한 형태의 구조체는 물질의 형태를 다양한 모습으로 변형시켜 얻어진 결과물이다. I은 고체구조, II는 코어-쉘, III은 싱글-쉘 중공구조, IV은 마트료시카(matryoshka), V은 요크-쉘 구조, VI은 더블-쉘 중공구조이다.[사진제공=유니스트]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 겉과 속이 다른 새로운 다공성 물질이 개발됐습니다. 국내 연구팀이 구멍이 여러 군데 뚫린 물질의 속을 원하는 대로 만드는 방법을 내놓았습니다. 겉과 속을 다르게 설계할 수 있어 촉매나 기체 저장, 약물전달 등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기공은 크기에 따라 세 종류로 분류됩니다. 기공의 크기가 2㎚(nm는 10억분의1m)보다 작은 기공은 미세 기공, 2~50㎚ 크기는 메조 기공, 50㎚ 보다 큰 기공은 거대 기공이라고 합니다. 계층적 다공성 물질이란 한 물질이 두 종류 이상의 기공을 가지는 경우를 말합니다.

원문

Related Post

질병유발 단백질, 실험실서 만든다…신약개발 패러다임 전환...
views 310
질병유발 단백질, 실험실서 만든다…신약개발 패러다임 전환 기사입력2016/09/30 03:00 송고 '맞춤형 변형 단백질 생산기술 세계 최초 개발' (서울=연합뉴스) 박희성 카이스트 화학과 교수가 29일 오전 경기도 과천시 정부과천청...
유전자가위 기술, 암환자에 첫 적용
views 175
유전자가위 기술, 암환자에 첫 적용 골수종 환자 등 18명에 임상실험 유전자가위 기술은 1세대 ‘징크 핑거 뉴클레이즈’에서 2세대인 ‘탈렌’, 3세대인 ‘크리스퍼’로 발전해왔다. 이중 가장 최신 기술인 ‘크리스퍼(CRISPR)’을 이용한 유전자가위...
땀으로 건강상태 알려주는 스티커 센서 개발...
views 140
땀으로 건강상태 알려주는 스티커 센서 개발 입력: 2016-11-24 08:50 아주대와 미국 노스웨스턴대, 뉴욕주립대 등 국제공동연구진이 개발한 스티커형 센서의 모습. 피부에 붙이면 땀의 성분을 분석해 건강상태를 알려주는...
네이처가 뽑았다! 당신이 알아야 할 2016년 최고 과학자 10명!...
views 304
네이처가 뽑았다! 당신이 알아야 할 2016년 최고 과학자 10명! 2016년 12월 19일 23:00 네이처 제공 국제학술지 ‘네이처’가 19일(현지 시간) 2016년 한 해 동안 과학계의 진일보에 기여한 세계 과학자 10인을 선정했습니다....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7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