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치암 치료, 취약점 찾았다

난치암 치료, 취약점 찾았다

실험실 치료 성공적, 폐암 등에 적용 기대

암 치료가 어려운 것은 암세포가 치료에 반응하는 듯하다가 다시 되살아나 번성하기 때문이다.

미국 신시내티 어린이병원 연구진은 화학요법에 저항성이 있는 암세포의 ‘아킬레스 건’인 신호 단백질 두 개를 확인해 화학요법 적용시 이 단백질을 차단하면 혈액암인 백혈병을 치료할 수 있다는 사실을 쥐를 이용한 실험에서 보여주었다.

연구팀은 3월 20일자 의학저널 ‘네이처 메디신’(Nature Medicine)에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암 복합치료에서 신호 단백질인 c-Fos와 Dusp1을 차단하면 치료 저항성 백혈병과 고형 암 등 여러 키나아제 유도 암들을 치료할 수 있다고 제안했다.

논문 제1저자인 모하매드 아잠(Mohammad Azam) 박사(실험 혈액학 및 암 생물학부)는 FLT3 유전자에 의해 촉진되는 급성 골수성 백혈병(AML), EGFR과 PDGFR 유전자가 촉진하는 폐암, HER2 유전자에 의한 유방암 및 BCR-ABL 촉진 만성 골수성 백혈병(CML) 등이 치료 대상 암에 포함된다고 밝혔다.

암은 인간의 면역체계를 교묘하게 피해 가거나 치료를 회피하는 변이를 통해 치료에 어려움을 주고 있다. credit : Pixabay

암은 인간의 면역체계를 교묘하게 피해 가거나 치료를 회피하는 변이를 통해 치료에 어려움을 주고 있다. credit : Pixabay

 

원문
http://www.sciencetimes.co.kr/?news=%EB%82%9C%EC%B9%98%EC%95%94-%EC%B9%98%EB%A3%8C-%EC%B7%A8%EC%95%BD%EC%A0%90-%EC%B0%BE%EC%95%98%EB%8B%A4

Related Post

“개인 유전체 분석 100달러 시대”
views 418
“개인 유전체 분석 100달러 시대” 암, 만성질환 등 위험 예측 등 서비스 봇물 디지털 헬스케어 물결 “나는 유전자 분석으로 암을 치료한 최초의 사람이거나 이런 방법을 썼음에도 죽은 마지막 사람 중 한 명이 될 것이다.” 애플 창업자 스티브 ...
“문제는 바이오 전문 인력이야”...
views 781
"문제는 바이오 전문 인력이야" 바이오 강국 가려면 GMP인력 필요…美 바이오클러스터에 인재 몰려 기사입력 : 2016년06월13일 15:37 최종수정 : 2016년06월13일 15:37  한국이 바이오 7대 강국으로 가기 위해선 ...
17개국 과학자들, ‘환자 맞춤형 암 치료’ 연구 나선다...
views 518
17개국 과학자들, ‘환자 맞춤형 암 치료’ 연구 나선다 2017년 06월 16일 08:30 13일 서울에서 열린 ‘제13차 국제암유전체컨소시엄(ICGC) 사이언티픽 워크숍’에 참석한 링컨 스테인 ICGC 회장(가운데)과 제니퍼 제닝스 ICGC 사무총...
노벨상 수상 日교수 “젊은 연구자 위한 기금 마련…상금·신약 로열티 넣을 것&#...
views 51
(아시아경제=정현진 기자)   최종수정 2018.10.02 13:40 기사입력 2018.10.02 13:40 올해 노벨생리의학상 수상자로 선정된 일본 혼조 다스쿠(76) 교토대 특별교수가 2일 젊은 연구자들을 위한 기금을 만들고 후진 양성에 기여할 뜻을 밝...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