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치료에 ‘유전체 분석’ 접목, “경계할 점도 분명히 존재”

박으뜸기자acepark@medipana.com

2017-04-04 06:09
암치료에 ‘유전체 분석’ 접목, “경계할 점도 분명히 존재”
전문가들, 한계론 제기‥”기대 만큼 철저한 검토 필요해”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암 정복을 위한 진단과 치료제 개발 열기가 점점 더 뜨거워지고 있다. ‘정밀의료’라는 큰 패러다임을 맞이해 ‘유전체 분석’이라는 새로운 개념의 도입도 이와 같은 맥락 중 하나다.

물론 유전체 분석은 암 치료와 진단에 있어 새로운 포문을 연 것과 다름이 없다. 그러나 학계에서는 높은 기대감 대비 분명히 경계해야할 점이 있다는 신중함을 보였다.
질병에 따라 개인의 유전체정보가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경우가 있다. 대표적인 경우가 `희귀유전질환`이다. 특정 유전자의 돌연변이가 희귀유전질환을 일으키기 때문에 개인의 유전체를 분석하면 진단이 가능하고 동시에 치료방법을 고안할 수 있다.

Related Post

‘기생충’ 감염된 사람, ‘창업 지향성’ 강해진...
views 77
(서울경제=권혁준기자)  2018-07-26 08:28:21 톡소플라즈마 기생충 감염된 사람 창업 지향성 강해 미 콜로라도대 연구팀, 英왕립협회 학술지에 연구논문 발표 교도 통신에 따르면 미국 콜로라도 대학 학자 등으로 구성된 연구팀은 25일자 영국...
혈액검사로 폐암 재발 가능성, 기존 대비 70일 빨리 알아낸다...
views 341
혈액검사로 폐암 재발 가능성, 기존 대비 70일 빨리 알아낸다 2017년 05월 28일 23:51 네이처 제공 이번 주 ‘네이처’ 표지는 혈관을 타고 순환하는 암세포의 DNA인 ‘순환종양DNA(ctDNA)’의 모습이 담겼다. ctDNA는 종...
유전자가위 기술, 암환자에 첫 적용
views 274
유전자가위 기술, 암환자에 첫 적용 골수종 환자 등 18명에 임상실험 유전자가위 기술은 1세대 ‘징크 핑거 뉴클레이즈’에서 2세대인 ‘탈렌’, 3세대인 ‘크리스퍼’로 발전해왔다. 이중 가장 최신 기술인 ‘크리스퍼(CRISPR)’을 이용한 유전자가위...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