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체시계 유전자’로 루게릭병 원인 찾았다

‘생체시계 유전자’로 루게릭병 원인 찾았다

  • 문병도 기자
  • 2017-04-07 01:00:00
‘생체시계 유전자’로 루게릭병 원인 찾았다
형질변환 초파리를 이용한 실험 모델을 사용했다. /사진=UNIST

퇴행성 뇌질환 유전자인 ‘어택신-투(Ataxin-2)’는 생체리듬을 조절하는 ‘생체시계 유전자’로도 작용한다.

최근 국내 연구진이 어택신-투와 결합하는 새로운 생체시계 유전자와 그 작용원리를 밝혀 주목받고 있다. 루게릭병의 발병 원인과 치료 연구에도 중요한 단서가 될 전망이다.

원문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