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 유전체 분석 100달러 시대”

“개인 유전체 분석 100달러 시대”

암, 만성질환 등 위험 예측 등 서비스 봇물

디지털 헬스케어 물결

“나는 유전자 분석으로 암을 치료한 최초의 사람이거나 이런 방법을 썼음에도 죽은 마지막 사람 중 한 명이 될 것이다.”

애플 창업자 스티브 잡스가 사망 전인 2011년 중반 자신의 췌장암의 원인을 밝히기 위한 개인 유전체 분석에 들어가면서 한 말이다. 개인 유전체 분석은 당시로선 혁신적인 의술. 그는 이를 통해 암의 원인 유전자 변이를 찾아내는 데 성공했지만 치료제가 없어 끝내 죽음을 맞았다.

생의 마지막 순간 그의 시도는 절반의 성공에 그쳤지만 결국 의료에서 개인 유전체 분석 시대를 여는 또 다른 혁신의 도화선이 됐다.

잡스가 2011년 당시 자신의 유전체 분석에 들인 돈은 10만 달러(1억 1385만원). 6년 여가 지난 지금, 누구라도 몇 십만원의 돈만 내면 잡스와 똑같은 개인 유전체 분석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개인 유전체 분석 비용이 반도체에서 ‘무어의 법칙’보다 더 가파른 속도로 떨어지면서다. 세계 최대 유전체 분석 장비 업체 일루미나는 지난 1월 새 플랫폼 ‘노바섹(Novaseq)’을 발표하면서 “개인 유전체 분석 비용은 머잖아 100달러 선으로 떨어질 것”이라고 했다.

유전자 분석 업체 연구원들이 실험실에서 분석 작업을 하고 있다.  ⓒ 테라젠이텍스

유전자 분석 업체 연구원들이 실험실에서 분석 작업을 하고 있다. ⓒ 테라젠이텍스

유전체 분석을 통해 자신과 가족의 질병 위험과 건강 이상 여부를 파악해 미리 대처하는 정밀의학 시대다.

원문
http://www.sciencetimes.co.kr/?news=%EA%B0%9C%EC%9D%B8-%EC%9C%A0%EC%A0%84%EC%B2%B4-%EB%B6%84%EC%84%9D-100%EB%8B%AC%EB%9F%AC-%EC%8B%9C%EB%8C%80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