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전자치료제 시장, 2017년 기점으로 급성장 기대

“유전자치료제 시장, 2017년 기점으로 급성장 기대”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치료대안 없는 희귀병 시장성↑ 분석
  • 남두현 기자
  • 승인 2017.07.03 12:49

희귀난치질환을 타깃으로 하는 유전자 치료제 시장이 2017년을 기점으로 급격히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은 최근 보고서를 통해 “올해는 국내 유전자 치료제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국내에서 주요 유전자치료제 개발 업체는 바이로메드(허혈성 심혈관질환), 코오롱생명과학(퇴행성관절염), 제넥신(자궁경부전암). 진원생명과학(조류독감), 신라젠(간암) 등이 있다. 코오롱생명과학의 퇴행성관절염 치료제 인보사(Invossa)의 경우 임상을 완료하고 품목허가 심사가 진행 중이다.

원문
http://www.docdocdoc.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43935

Related Post

야식 생각하니…”띵동, 오늘 칼로리 섭취 많아요” 메시지...
views 250
2017.11.01 ■ 치료 넘어 '웰니스'로 진화하는 건강검진 바야흐로 '건강검진의 계절'이다. 지난달부터 직장인 건강검진이 시작됐고, 1년 중 두 달 정도 남은 이맘때 건강을 점검하려는 개인들도 병원을 찾기 때문이다. 건강보험관리공단에 따르면 우리나라 2...
만화로 대중과 소통하는 과학자, 권남훈 박사...
views 912
  만화로 대중과 소통하는 과학자, 권남훈 박사
유전자가위로 어떤 질환부터 ‘싹둑’ 잘라 버릴까...
views 357
유전자가위로 어떤 질환부터 '싹둑' 잘라 버릴까 질환 따라 체내·체외서 교정하는 방식 사용 김민건 기자 (kmg@dailypharm.com) 2017-02-03 06:14:55 ...
(나고야의정서)②중국, ‘권리방어’ 박차…고민 깊어지는 제약·바이오업...
views 40
(뉴스토마토=정기종 기자) 입력 : 2018-06-08 06:00:00 ㅣ 수정 : 2018-06-08 06:00:00 나고야의정서 국내 시행까지 100일도 남지 않은 상황에서 생물자원 해외 의존도가 높은 국내 제약·바이오업계 고민은 커지고 있다. 업계가 마련...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