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1년 만에 유럽 18개국서 트룩시마 판매

(한경헬스=한민수기자) 입력 2018-06-11 13:38

01.16935584.1

셀트리온헬스케어(106,000 ▲2,300 +2.22%)가 혈액암 치료용 항체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 ‘트룩시마'(성분명 리툭시맙)의 유럽 유통망을 빠른 속도로 확대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지난해 4월 영국을 시작으로 독일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 스웨덴 등 현재 유럽 18개국에서 트룩시마를 판매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유럽의 리툭시맙 시장은 약 2조원 규모로 추산된다. 이들 18개 국가는 유럽 시장의 약 80%를 차지한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북유럽 및 발칸 지역 국가로 유통망을 확대해 연말까지 유럽 전역에서 트룩시마를 판매할 계획이다.

출시 3분기 만에 네덜란드 58%, 영국 43%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는 등 트룩시마의 판매가 순조롭게 이뤄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트룩시마 판매를 통해 축적한 항암제 분야의 경험을 바탕으로 유방암 및 위암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허쥬마’도 시장을 빠르게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허쥬마는 지난달 영국과 독일에서 첫 처방이 시작된 이후 유럽 주요 국가 출시를 앞두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높아진 셀트리온그룹의 브랜드 가치를 바탕으로 램시마 트룩시마 허쥬마 등 세 제품을 이용한 전략적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며 “올해 더욱 개선된 실적을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