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형 간염 등 감염병 환자 47% 급증

(서울경제=이지성기자) 2018-06-28 18:24:48

질본 ‘2017년 감염병 감시연보’

지난해 감염병에 걸린 환자가 전년 대비 50%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가 28일 발간한 ‘2017년 감염병 감시연보’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외에서 신고된 법정감염병 환자 수는 15만2,869명으로 2016년 10만4,028명 대비 46.9% 늘었다. 수두와 성홍혈 환자가 늘었고 C형 간염과 카바페넴내성장내세균속균종(CRE) 감염증이 전수감시 대상으로 전환되면서 전체 규모가 증가했다.

1S0ZGMPY5A_1

지난해 수두 환자는 전년 대비 48.2% 증가한 8만92명이었고 성홍열은 91.7% 늘어난 2만2,838명으로 집계됐다. 일부 지역에서 집단 발병한 백일해가 146.5% 늘어난 318명이었고 C형 간염과 CRE 감염증 환자는 각각 6,396명과 5,716명으로 집계됐다. 야생진드기에 물려 걸리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 환자도 272명에 달하는 등 전년 대비 64.8% 늘었다.

같은 기간 해외 여행 후에 감염병에 걸린 환자는 529명으로 2.2% 감소했다. 해외 유입으로 감염병에 걸린 환자는 2010년 이후 매년 400~500명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종별로는 뎅기열(32%), 말라리아(15%), 세균성 이질(13%), 장티푸스(9%), A형간염(7%) 등으로 나타났다.

해외 감염병이 유입된 국가는 필리핀, 베트남, 태국, 인도, 라오스, 중국,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지역이 78%를 차지했다. 이어 아프리카가 15%로 뒤를 이었다.

원문 : http://www.sedaily.com/NewsView/1S0ZGMPY5A

Related Post

땀으로 건강상태 알려주는 스티커 센서 개발...
views 253
땀으로 건강상태 알려주는 스티커 센서 개발 입력: 2016-11-24 08:50 아주대와 미국 노스웨스턴대, 뉴욕주립대 등 국제공동연구진이 개발한 스티커형 센서의 모습. 피부에 붙이면 땀의 성분을 분석해 건강상태를 알려주는...
신약 개발, 범부처 혁신성장동력 분야로 확정...
views 537
(메디게이트) 박도영 기자, 기사입력시간 17.12.26 09:47 | 최종 업데이트 17.12.26 09:47 정부, 신약 등 13개 성장동력에 2022년까지 8조 지원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정부가 혁신신약 후보물질 100개 개발을 위해 지속적인 원천...
임종윤 한미사이언스 대표의 코리그룹, 이탈리아서 바이오뱅크 첫발...
views 59
(사진 출처: gettyimages) (매일경제_디지털뉴스국=한경우기자) 입력 : 2018.06.01 19:37:09 한미약품그룹은 관계사인 코리그룹이 최근 이탈리아의 로마가톨릭대·제멜리병원과 ‘엄마와 아이를 위한 바이오뱅크’를 설립하기로 하는 계약을 체결하...
‘아연(Zn)’, 당뇨 등 대사질환 새 치료법으로 주목...
views 931
'아연(Zn)', 당뇨 등 대사질환 새 치료법으로 주목 기사입력 : 2016-07-08 09:53|수정 : 2016-07-08 21:02 인쇄글자 작게글자 크게 바이오스펙테이터 장은진 기자 "아연이 인슐린 기능 회복" 해외 연구서 제기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