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비상] 환자 적어 속도 못내는 치료제 개발

(동아사이언스=윤신영기자) 2018년 09월 11일 07:03

066087617f07364c4589dae365b5d9c5

메르스 바이러스에 감염된 인체세포

국내에서 3년만에 메르스 환자가 발생하며 메르스 치료제에 다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전세계적으로 제품화된 치료약은 아직 전무하지만, 항체를 이용한 일부 후보물질 또는 치료법이 임상시험에 돌입했다. 향후 수 년 뒤에는 시장에서 치료제를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현재 미국국립보건원(NIH) 국립의학도서관에 등록된 전세계 204개국 임상시험 가운데 메르스와 관련이 있는 임상시험은 현재 진행중인 것을 포함해 28건이다. 역시 바이러스성 감염병인 에볼라(83건)나 급성호흡기증후군(SARS, 292건)에 비해 월등히 적다. 한국을 제외하면 거의 대부분 사우디아라비아 등 중동국가에서 환자와 희생자가 나와 글로벌 제약회사의 관심이 상대적으로 적은데다, 2012년 이후 등장한 새로운 감염병이라 연구가 활발하지 않기 때문이다.

하지만 일부 연구는 전임상시험에서 좋은 평을 받으며 임상시험에 돌입했다. 미국의 바이오 기업 리제네론(Regeneron)이 개발한 REGN3048과 REGN3051이라는 후보약물은 지난 5월 NIH의 허가를 받아 임상 1상에 투입됐다. 이 약은 ‘단일클론항체(mAB)라고 불리는 종류의 약으로, 목표로 하는 대상(코로나 바이러스)의 특정 단백질(항원)만을 탐지해 파괴하는 표적치료 능력을 지닌다. 리제네론은 48명의 성인 남녀를 모집해 메르스 바이러스와 유사한 계통의 바이러스인 코로나 바이러스(감기의 원인 바이러스)에 이들 약물이 효과가 있는지 효과를 검증하는 임상시험을 내년 6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올해 1월 의학학술지 ‘랜싯 감염병’에도 항체를 이용한 새로운 치료기술이 임상 1상을 통과했다는 논문이 발표됐다. 미국 SAB바이오테라뷰틱스 사의 연구팀은 메르스에 감염된 뒤 생존한 사람의 몸에서 항체를 분리한 뒤, 이 항체를 만드는 유전자를 찾아 소의 DNA에 넣어 항체를 대량생산했다. 연구팀은 ‘SAB-301’이라고 이름 붙인 이 항체를 청년부터 노인까지 38명의 남녀에게 다양한 농도로 주입해 90일 이상 안전성을 검사한 결과 감기나 두통 외에 큰 부작용이 없었다”고 밝혔다.

메르스 치료제로 개발된 약은 아니지만, 메르스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주목 받는 약이 있다. 길리어드 사이언스가 개발한 항바이러스제 GS-5734(렘데시비르)는 원래 에볼라 바이러스를 치료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네이처’에 따르면, 올해 9월 콩고민주공화국에서 발발한 에볼라 유행 때 세 명의 환자에게 투약됐다. 올해 1월 학술지 ‘엠바이오(mBio)에는 이 약이 메르스를 포함한 코로나 바이러스에도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가 실렸다.

김미현 한국화학연구원 혁신타깃연구센터 책임연구원은 “신약 개발에는 최소 통상 10~20년이 걸린다”며 “메르스는 환자수가 적어 연구개발에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원문: http://dongascience.donga.com/news/view/23868

Related Post

한미약품 올리타정 허가…제 27호 국내개발 신약...
views 486
이상구기자lsk239@medipana.com 2016-05-13 10:26한미약품 올리타정 허가…제 27호 국내개발 신약국내 개발 표적 폐암치료제…신속심사 허가로 2년 단축제 27호 국내개발 신약이 한미약품에서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에서 개발된 신약 중 ...
항암제 딱 하나인 간암, 암세포 조절 물질 찾았다...
views 366
가톨릭大 의대 “마이크로RNA-221이 암 억제 유전자 조절”항암제 딱 하나인 간암, 암세포 조절 물질 찾았다| 입력 2015년 04월 15일 12:09 | 최종편집 2015년 04월 15일 18:00 간암은 국내 5대 암 중 사망률 2위, 발생빈도 5위를 차지한다. ...
서랍 속에 방치됐던 ‘획기신약법’ 빛 본다...
views 141
(히트뉴스=최은택기자) 승인 2018.06.22 06:15 사장 위기에 처했던 이른바 '획기신약법'에 새로운 돌파구가 열렸다. 여당이 제약산업의 공공성과 혁신성장을 이끌 법률안으로 리뉴얼한 것인데, 핵심은 '신속허가·심사제(Fast Track)' 도입이다....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