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바이오시밀러 넘어 ‘항체+약물’ 결합치료제 개발

(한국경제=전예진기자)  2019.04.08 13:12

01.19362306.1

셀트리온(195,500 +1.82%)이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보다 한단계 위인 ‘항체-약물 결합 치료제'(ADC·Antibody Drug Conjugate) 개발에 나선다. 항체의약품 복제와 생산 기술력을 바탕으로 바이오 신약 분야까지 도전하고 있다.

셀트리온은 지난 5일 캐나다 바이오기업인 아이프로젠 바이오텍(이하 아이프로젠)과 유방암, 위암 치료제인 트라스트주맙, 혈액암 치료제 리툭시맙을 비롯해 다양한 타겟의 ADC 형태의 신약을 공동개발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ADC는 암세포에 선택적으로 작용하는 항체에 암세포를 죽이는 약물을 결합한 치료제다. 일부 환자에게만 효과를 보이는 항체 의약품의 단점을 개선한 차세대 항암제로 주목받고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셀트리온은 아이프로젠에 HER2, CD20 항체 등 4종의 ADC 신약 개발을 위한 임상 물질을 제공하고 임상 전 규제기관과 사전 미팅(pre-IND)과 임상 1상에 필요한 제품제조품질관리(CMC·Chemistry, Manufacturing and Control) 활동을 지원한다.

아이프로젠은 제공받은 임상 물질로 자체 ADC 기술인 ADED 플랫폼을 이용해 임상 1상을 진행하게 된다. 임상 1상 이후에 셀트리온은 ADC 신약에 대한 글로벌 라이선스인 우선 협상권을 행사할 수 있다.

셀트리온은 항체와 약물을 암세포로 잘 전달하고 침투율을 높인 바이오 신약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HER-2 유전자 발현율이 높은 양성 유방암 환자를 타겟으로 하는 ‘허쥬마’의 경우 ADC 기술을 접목해 HER-2 발현율이 낮은 환자에게도 효과가 있는 ‘슈퍼 허쥬마’를 개발하는게 목표다.

(후략)

원문: https://www.hankyung.com/article/201904081477f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