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엄마의 ‘공부 알약’… 정체는 ADHD 치료제

강남엄마의 ‘공부 알약’… 정체는 ADHD 치료제

학부모 사이 입소문 타며 남용

서울 강남구에 사는 최모(여)씨는 고교 3학년 때 대학수학능력시험 두 달 전부터 집중력 향상을 위해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 치료제 ‘콘서타’를 매일 두 알씩 복용했다. ADHD와는 거리가 멀었지만 어머니의 권유로 콘서타를 복용했다는 최씨는 “기분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약을 먹으면 3~4시간이 단숨에 흘러갔고 암기력도 훨씬 좋아지는 것 같았다”면서 “강남 일부 병원에서는 공부 때문에 약을 먹고 싶다고 하면 처방전을 써 주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새 학기를 맞아 수험생과 학부모 사이에서 ADHD 치료제가 잠을 쫓고 집중력을 높여 주는 ‘공부 잘하는 약’으로 둔갑한 채 오남용될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특히 최근 들어 향정신성의약품으로 처방전 없이는 구입할 수 없는 전문의약품인 ADHD 치료제를 인터넷을 통해 불법 거래하려는 시도가 알려지면서 보건당국의 관리·감독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기사를 더 보시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해 주세요.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40304008013


Related Post

신약 부작용, 수컷의 세포로만 실험하기 때문...
views 134
"新藥 부작용, 수컷의 세포로만 실험하기 때문"여성 과학史 연구에 일생 바쳐… 지식 체계의 性別 편향성 분석"朴대통령, 성 평등 노력 기대 돼"여성이 신규 임용 판사의 87.5%를 차지하는 시대에 성(性) 평등을 논하는 건 시대착오적일까?론다 쉬빙거(Schiebinge...
실력 인정받는 바이오벤처들…대기업도 엄두 못내는 치료제 개발...
views 191
실력 인정받는 바이오벤처들…대기업도 엄두 못내는 치료제 개발전준범 기자 2014.11.30 16:19▲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높은 성장성을 나타내는 바이오 벤처가 늘고 있다. / 조선일보DB국내 바이오 벤처기업들이 주목받고 있다. 바이오 분야는 대기업에 의해 쉽게 ...
거꾸로 보는 새로운 글로벌 신약개발 패러다임...
views 266
거꾸로 보는 새로운 글로벌 신약개발 패러다임 신영근 (충남대학교 약학대학)    최근 한국에서 제약회사 또는 바이오텍을 중심으로 글로벌 신약개발에 대한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또한 외국의 여러 제약회사들과 다양한 형태의 파트너십을 통해 신...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