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백질의 새로운 상호작용을 밝히다

단백질의 새로운 상호작용을 밝히다

[인터뷰] 서정용 서울대 농생명공학부 교수

질병의 진단과 치료에 널리 사용되는 항체. 이는 질병과 관련한 단백질 등에 높은 친화력을 보이기 때문에 단백질에 특이적으로 결합하곤 한다. 그러나 단백질 복합체인 만큼 크기가 비교적 크고 조직 투과 효율이 다소 낮을 수 있을 뿐 아니라 스스로 외부항원처럼 작용할 수 있다는 단점이 지적되곤 했다. 항체 생산과정이 복잡할 뿐 아니라 생산과정과 비용도 높다는 것도 한계 중 하나였다.

이로 인해 항체를 대신할 수 있는 작은 크기의 항체 대용 단백질과 펩타이드가 연구진들 사이에서는 주목을 받았다. 펩타이드는 생산단가가 낮고 면역반응을 잘 일으키지 않으며 합성을 통해 생산되므로 변형이 쉽고 높은 순도의 제품을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보다 쉬운 활용을 위해서는 낮은 친화력과 특이성, 단백질 가수분해 효소에 의한 불안정성 등의 한계점을 극복해야 한다는 과제가 놓여 있었다.

펩타이드 중에서도 앱타이드(Aptide, APT)는 다양한 표적인자에 대해 높은 친화력과 선택성을 보이고 있어 질병 마커 및 치료제로 개발 중에 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작은 펩타이드가 어떻게 표적에 대한 높은 친화력을 얻는지에 대해서는 잘 알려져 있지 않았다.

3차 구조 무너뜨리면 결합하는 단백질

서정용 서울대 농생명공학부 교수 ⓒ 서정용

서정용 서울대 농생명공학부 교수 ⓒ 서정용

국내 연구진이 단백질의 새로운 결합방식을 찾아냈다. 서정용 서울대 농생명공학부 교수팀이 해당 연구를 진행, 단백질이 변형되면서 내부에 숨겨져 있는 부위를 인식해 서로 상호작용하는 모습을 포착했다.

기사 더 보기

http://www.sciencetimes.co.kr/?p=126626&post_type=news

Related Post

모든 에볼라바이러스에 대항할 인간 항체 발견...
views 275
모든 에볼라바이러스에 대항할 인간 항체 발견 백신과 치료법 개발 가속화 예상 치사율이 25~90%에 달하는 에볼라바이러스 출혈열이 지난 주 11일 아프리카 콩고민주공화국에서 재발해 각국 보건당국은 비상감시반을 운영하며 이 지역 여행객들에게 주의를 ...
비용 20% 줄이는 신약개발 고속道 뚫는다...
views 201
"임상前 3단계를 동시에 진행·· 보통 12년 걸리는 개발 기간 7년 반~ 9년으로 줄일수 있어항암 유전자 7개 발굴, 해외서 먼저 알아보고 투자 ▲ 세포를 관찰하는 레이저 현미경 뒤에 선 서울대 김성훈 교수.    그는“보통 12...
`치매 원인 물질` 제어하는 새로운 표적물질 발굴...
views 144
`치매 원인 물질` 제어하는 새로운 표적물질 발굴 남도영 기자 namdo0@dt.co.kr | 입력: 2014-12-25 19:10■사업화 유망 히든테크(39) 치매 치료 표적물질서울대 정용근 교수팀국내 연구진이 새로운 치매 치료 표적물질을 발굴해 세계적인 혁신 치료제...
개량신약·복합신약 쌍두마차… 세계 시장이 먼저 약효 알아줘...
views 289
개량신약·복합신약 쌍두마차… 세계 시장이 먼저 약효 알아줘한미약품의 글로벌 시장 도전매년 매출액 15% 과감하게 R&D에 투자20여건의 신약 개발 프로젝트 가동 중2016년 이후 매년 1~2개 품목 선보일 예정한미약품 해외허가팀의 청(莊) 오고든(32)씨는 홍콩...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