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신약개발 트랜드 ‘기간 단축-투자비 절감’

미래 신약개발 트랜드 ‘기간 단축-투자비 절감’

이갈 회장, 기조연설서 ‘혁신, 정부 환경조성 중요’ 강조

 

이갈 에를리히 이스라엘 요즈마그룹 회장은 “앞으로 신약개발에 시간을 단축하고 투자비용을 줄여야 한다”며 미래의 제약사들의 신약개발 추세를 전망했다.

 

이갈 에를리히 회장은 28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BIO&MEDICAL KOREA 2014’ 개막식 행사서 ‘창조경제와 보건산업 생태계’란 주제의 기조연설에서 “의료분야에서 자금조달이 관건”이라며 “신약개발의 경우 평균 10년의 기간에 약 10억 달러가 소요되는 게 정설”이라면서 앞으로 이런 수치를 바꿔나가야 한다고 미래의 트랜드를 관측했다.

 

이갈 회장은 “신약개발에 있어 90%는 실패하고 10%는 성공해 특허를 보호받는다”면서 “개발후에는 투자에 대한 회수율이 높고 나머지 투자자금도 카바한다”며 최근 중국에선 특허법 준수를 영위하고 있다고 신약개발 동향을 설명했다.

1401259108454.JPG

▲28일 ‘BIO&MEDICAL KOREA 2014’ 개막식 행사서 이갈 회장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기사 더 보기

http://dailymedipharm.com/news_view.jsp?ncd=17476

Related Post

1200조 의약품시장을 선점하라
views 905
특집 다큐 2부작(1TV,11월 18일~19일)1200조 의약품시장을 선점하라조회: 446작성일:2015.11.17특집 다큐 1200조 의약품시장을 선점하라   ■ 방송 : 11월 18일(수)~19일(목) 밤 11시 40분, KBS 1T...
국내 제약사 임상승인 중 9월 개량신약 최다…비상장 바이오 ‘약진&#...
views 252
(뉴스핌=김유림 기자) 기사입력 : 2018년10월02일 16:02 지난 9월 한달간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상장 제약회사들에 국내 임상 승인을 내준 품목 중 개량신약이 최다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월(8월)대비 신약 파이프라인이 눈에 띄게 늘었고, 비상장 국내 바...
제약산업, 650억$ 특허절벽 직면
views 413
제약산업, 650억$ 특허절벽 직면오츠카, AZ, 릴리 등 최대 피해 예상 2014년 12월 11일 (목) 10:20:05고재구 기자  news@pharmstoday.com제약사들은 일부 리딩 약물의 특허만료 때문에 2019년까지 약 650억 달러의 매출 하락에 직면할...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