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 매력은 `무궁무진 확장`

바이오 매력은 `무궁무진 확장`

치료제에 국한되지 않고 의료 장비·웨어러블기기…재활로봇·화장품도 포함

기사입력 2015.07.26 19:18:25 | 최종수정 2015.07.26 21:25:37
◆ 바이오코리아가 뜬다 (中) ◆ 

image_readtop_2015_716315_14379059052044

지난해 4월 미국 매사추세츠공과대(MIT)는 왼쪽 다리를 잃은 한 무용수의 감동적인 무대를 소개했다. 보스턴 마라톤 폭탄 테러로 한쪽 다리를 잃은 에이드리언 해슬릿 데이비스는 이날 휴 허 MIT 미디어아트과학과 교수가 만든 의족을 착용하고 무대에서 춤을 선보였다. 로봇 같은 다리는 보는 이에겐 다소 불편했지만 춤을 추는 데는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았다. 잃어버릴 뻔한 꿈을 되찾은 무용수는 공연을 마친 후 눈물을 흘렸다. 

흔히 바이오 산업 하면 신약, 줄기세포, 바이오시밀러 같은 치료제 또는 진단시약 정도를 떠올린다. 하지만 최근 주식시장이나 벤처캐피털이 주목하는 바이오 범위는 여기에 국한되지 않는다. 투자 전문가들은 바이오 산업의 가장 큰 매력 중 하나로 무궁무진한 확장 가능성을 꼽는다. 의료장비, 웨어러블기기, 재활로봇은 물론 화장품도 넓은 의미에서 바이오에 포함된다. 

기사 더보기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5&no=716315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