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혈관세포만 선택적으로 공격하는 항암제 개발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서울大, 부작용 최소화할 수 있는 경구 형태 약물 개발

암 혈관세포만 선택적으로 공격하는 항암제 개발

동아사이언스 | 입력 2016년 03월 30일 10:48 | 최종편집 2016년 03월 30일 18:00

김인산 연구원(왼쪽)과 변영로 교수.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제공
김인산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연구원(왼쪽)과 변영로 서울대 교수.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제공

국내 연구진이 암 혈관세포에만 특이적으로 발현되는 단백질을 발견하고 이를 타깃으로 하는 항암치료제 후보물질을 개발했다.

 

김인산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의공학연구소 테라그노시스연구단 책임연구원 팀은 변영로 서울대 약대 교수팀과 공동으로 암 조직에 있는 혈관 내피세포에서 발현되는 도펠(Doppel) 단백질을 억제할 수 있는 경구용 치료제를 개발했다고 30일 밝혔다.

 

암 혈관의 형성을 억제하기 위해 기존에는 ‘아바스틴’과 같은 항암제가 개발돼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치료가 복잡하고 암 혈관 외에 다른 혈관에도 영향을 미친다는 부작용이 있어 최근엔 암 혈관세포만 선택적으로 작용할 수 있는 타깃 항암 치료제 개발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더보기

http://www.dongascience.com/news/view/11224

Related Post

김성훈 단장의 바이오콘 플랫폼, 전 세계 바이오업계 주목...
views 544
특집·르포 45th anniversary | 대한민국 과학 연구의 최전선기초연구부터 신약개발까지 바이오콘 플랫폼에 전 세계 바이오업계 주목서울대 의약바이오컨버전스연구단 김성훈 교수▲ photo 김승완 영상미디어 기자서울대학교 의약바이오컨버전스연구단의 김성훈 단장(55...
융기원 김성훈 교수팀, 아미노산 인식 ‘온-오프’ 스위치기전 규명...
views 793
(전자신문=김정희 기자) 발행일 2018.05.29 국내 연구진이 아미노산 신호전달에 관여하는 센서들의 기능적 상관관계를 세계 최초로 규명했다. 이를 통한 암, 간질 등 뇌질환의 이해와 치료에 새로운 제안이 가능해졌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이하 융기원...
‘바이오신약이 새 먹거리로’… 상위사들,사활건 개발 싸움...
views 579
'바이오신약이 새 먹거리로'… 상위사들,사활건 개발 싸움 녹십자 동아에스티 한미약품 대웅제약 보령제약 JW중외제약,글로벌 임상에 총력전 2017년 02월 02일 (목) 이한울 기자 admin@medisobiz...
‘꿈의 신약’ 유전자 치료제…국내시장 첫걸음 뗐다...
views 784
`꿈의 신약` 유전자 치료제…국내시장 첫걸음 뗐다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TGF-β1` 유전자가 들어가 골관절염 치료에 효과…19년 투자, 최근 식약처 허가 신라젠 간암치료 `펙사벡`韓·美·中서 3상임상 진행중 비용 아직은 비싸고 임...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