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전자치료제, 연구 규제 개선되나

기사 입력시간 : 2015-10-15 오후 12:00:44 cmdPrint.gif
유전자치료제, 연구 규제 개선되나
유전물질 전달 연구 조건 완화…유전자 변이는 현행 유지

  안전성이 확보된 유전자치료제 개발에 대한 규제를 개선해 국민건강에 이바지 할 수 있게끔 하는 법안이 발의됐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김용익 의원(새정치민주연합)은 유전물질을 전달하건 유전물질이 도입된 세포를 체내로 전달하는 행위에 대한 규제를 개선하는 내용의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기사 더보기

http://www.bosa.co.kr/umap/sub.asp?news_pk=594341

Related Post

가장 혁신적인 연구자, 김성훈
views 695
한국 제약산업을 움직인 사람들… 학계·업계 설문조사가장 혁신적 연구자는 김성훈 교수 단연 1위가장 기대되는 신약은 수퍼항생제·자이데나국내 제약산업은 2012년 한 해도 고전을 면치 못했다. 그 양상은 강력한 규제와 자발적인 혁신 사이에서 절박한 생존의 길을 찾는 것이었...
개량신약·복합신약 쌍두마차… 세계 시장이 먼저 약효 알아줘...
views 239
개량신약·복합신약 쌍두마차… 세계 시장이 먼저 약효 알아줘한미약품의 글로벌 시장 도전매년 매출액 15% 과감하게 R&D에 투자20여건의 신약 개발 프로젝트 가동 중2016년 이후 매년 1~2개 품목 선보일 예정한미약품 해외허가팀의 청(莊) 오고든(32)씨는 홍콩...
다케다 네시나, ‘올해의 혁신적인 신약 개발상’ 수상...
views 149
다케다 네시나, '올해의 혁신적인 신약 개발상' 수상미국 제약 비즈니스 리뷰서 당뇨병 분야 전문성과 혁신성 인정김지혜 기자 | healthkjh@yakup.com    기사입력 2014-03-04 14:44    한...
16년 적자 내다 신약 하나에 3525억…“바이오는 장기 투자”...
views 292
16년 적자 내다 신약 하나에 3525억…“바이오는 장기 투자” 입력 2016.07.01 02:16   수정 2016.07.01 03:15 김선영(61) 서울대 생명공학부 교수(바이로메드 R&D 최고전략책임자)는 19...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7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