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이 막는 표적 항암제, 글로벌 신약 가능성

전이 막는 표적 항암제, 글로벌 신약 가능성

이재원 조선비즈 기자

입력 : 2014.06.27 03:18

BIO | 일동제약 IDF-11774

BIO | 일동제약  IDF-11774
 일동제약 중앙연구소에서 연구원들이 표적 항암제를 개 발하기 위한 연구를 하고 있다. / 일동제약 제공

일동제약은 표적 항암제로 개발 중인 ‘IDF-11774(개발명)’가 초기 임상 시험에서 글로벌 신약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확인됐다고 26일 밝혔다.

암 완치가 어려운 이유는 암세포가 다른 곳으로 자꾸 전이되기 때문이다. 암이 전이되는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그중 중요한 하나가 종양이 저산소 상태에 적응하기 위해 만들어내는 HIF(Hypoxia-inducible factor)라는 물질이다. 암이 커지면 종양 내부는 저산소 상태가 되고, 암세포는 고갈된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받기 위해 HIF를 만들어낸다. 이 HIF가 많아지면 암세포가 전이되거나 신생 혈관으로 유입되고 악성화하는 등 문제가 점점 커진다.

기사 더 보기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4/06/26/2014062602849.html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9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