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암제 부작용 낮은 약물전달 플랫폼 열린다

[과학] 항암제 부작용 낮은 약물전달 플랫폼 열린다

국내 연구팀, 암세포 에너지공장만 공격하는 항암물질 합성

2014122216031749492_1.jpg
▲암세포의 에너지공장만 공격하는 항암물질이 합성됐다.[사진제공=미래부]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 암세포의 에너지공장만 공격하는 항암물질이 합성됐다. 항암제의 부작용이 낮은 약물전달의 길이 열릴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연구팀은 항암제가 정상세포가 아닌 암세포만 공격하도록 유도하는 저분자화합물을 발굴해냈다. 앞으로 기존 항암제를 보완해 항암효과 개선과 부작용 극복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사 더보기

http://view.asiae.co.kr/news/view.htm?idxno=2014122216031749492

Related Post

유한·동국제약 등 제약사, 유망 바이오벤처 협력 ‘후끈’...
views 37
(이데일리=강경훈기자) 등록 2018-10-18 오전 1:00:00 삼성바이오에피스, 오픈이노베이션 본격화 유한양행, 면역항암제에 집중 동국제약, 전문의약품 영역 확대 오흥주 동국제약 대표(왼쪽)와 강동호 에스바이오메딕스 대표가 세포치료제 사업을 위...
한미 항암신약 포지오티닙, 美 2상 돌입...
views 377
한미 항암신약 포지오티닙, 美 2상 돌입R&D특화 스펙트럼社 통해 전 세계 암 환자 새 치료대안 제공 기대성희헌 기자 / scmdshh@naver.com승인 16-03-08 09:06 | 최종수정 16-03-08 09:09 작년 미국 제약기업 스펙트럼社에 라이선...
왓슨 쇼크… 10년 뒤 우리 동네 약사님은 로봇?...
views 1078
왓슨 쇼크… 10년 뒤 우리 동네 약사님은 로봇? 최원우 기자   입력 : 2017.01.16 03:04 | 수정 : 2017.01.16 03:36 고용정보원 "2025년 인공지능·로봇이 약사 68% 대체할 것...
암 진단과 동시 치료 가능한 길 열린다...
views 262
암 진단과 동시 치료 가능한 길 열린다이상천, 민경현 박사 연구팀 연구-ACS 나노 온라인 게재 암 진단과 동시에 치료가 가능한 새로운 개념의 기체발포형 나노입자 기술이 개발됐다. 이상천 경희대 치의학전문대학원 악안면생체공학교실 교수 연구팀이 암 진단과 동시에 치료가...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2010-2018 Medicinal Bioconvergence Research Center.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